반복 메뉴 건너뛰기 (컨텐츠영역으로 바로 이동)

건물에 삐죽삐죽 가시가?…선인장 똑 닮은 희한한 타워

    입력 : 2022.01.02 10:14 | 수정 : 2022.01.02 10:36

    [기묘한 건축] 덴마크 코펜하겐 한복판에 짓는 ‘선인장 타워’

    [땅집고] 덴마크 코펜하겐에 추진 중인 선인장 모습의 건물 '칵티' 조감도. /ⓒBIG

    [땅집고] 덴마크 코펜하겐 중심부에 거대한 선인장 모양 타워가 들어선다. 멀리서도 가시 돋친 외관을 한 독특한 외관이 눈길을 끄는 이 한 쌍의 건축물에는 ‘Cacti(칵티)’라는 이름이 붙여졌다. 선인장을 닮아 ‘선인장 타워’(Cactus Tower)라는 별칭으로도 불린다.

    ‘선인장 타워’는 덴마크 건축회사 비야케 잉겔스 그룹(BIG)이 도르트 만드루프(Dorte Mandrup) 건축가와 협업해 설계했다. 덴마크 수도 코펜하겐 베스터브로 지구에 들어선다. 두 개의 고층 주거 타워인 ‘Cacti(칵티)’는 청년주택 500실로 구성되는 빌딩 한 동(棟)과 750여개 객실을 갖춘 대규모 호텔로 각각 조성된다.

    [땅집고] 칵티는 층마다 가시돋친 모습의 육각형 발코니와 테라스를 두고 있다. /ⓒBIG

    이 건물에서 가장 독특한 점은 층마다 가시가 돋친 듯한 모습을 한 발코니가 들어선다는 것. 발코니가 육각형 모양으로 보이게 하면서 층마다 무게중심을 맞추기 위해 외벽 일부는 바깥으로 뻗어나가며 동시에 일부는 안쪽으로 파여 있다. 이를 통해 불규칙적이면서 입체감을 갖춘 발코니와 테라스 배열이 가능했다.

    [땅집고] 선인장 모습의 건물 칵티에는 청년주택과 호텔이 들어선다. /ⓒBIG

    건물 지붕은 야외 정원으로 꾸민다. 이 공간에서는 코펜하겐 항구와 베스터브로를 가로지르는 기찻길과 도심을 한눈에 볼 수 있다. ‘선인장 타워’ 주변은 대규모 복합단지가 들어설 예정이다. 이 타워는 2023년 개통할 하브네홀멘(Havneholmen)역과 지하로 곧장 이어진다. 타워 바로 옆 3만7000㎡ 부지에는 자연친화적인 디자인을 적용한 이케아 매장도 들어서며, 다양한 상점들이 입점하는 쇼핑센터도 함께 조성될 예정이다.

    2019년 처음 시작한 이 프로젝트는 현재 막바지 설계를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설계를 마치고, 바로 착공하지 않고 몇 년 후 착공할 것으로 보인다. /손희문 땅집고 기자 shm91@chosun.com

    ▶드디어, 종부세 폭탄 터졌다. 아파트 사고팔기 전 재산세, 종부세 확인은 필수. ☞클릭! 땅집고 앱에서 전국 모든 아파트 세금 30초만에 확인

    ▶돈버는 부동산 실전 투자 전략을 동영상으로 만나보세요. [증여편] [재개발편]



    이전 기사 다음 기사
    sns 공유하기 기사 목록 맨 위로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