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 메뉴 건너뛰기 (컨텐츠영역으로 바로 이동)

대보건설, 충정로 역세권 청년주택 및 하남 감일 공공아파트 준공

    입력 : 2020.02.13 15:54

    [땅집고] 충정로 역세권 청년주택(왼쪽), 하남 감일B-5블록 공공아파트. /대보건설

    [땅집고] 대보건설이 최근 서울 서대문구 충정로 역세권 청년주택과 경기 하남 감일 공공아파트 등 총 2곳을 준공했다.

    충정로 역세권 청년주택은 지하 6층~지상 26층, 2개동, 총 499가구(공공임대 49가구 포함) 규모다. 주택형은 14~39㎡(이하 전용면적)이다. 2017년 착공했으며, 서울시가 진행하는 ‘역세권 2030 청년주택’ 중 가장 처음으로 착공했다.

    경기 하남 감일순환로 감일B-5블록에 지은 공공아파트는 지하 2층~지상 28층, 9개동, 753가구 규모다. 주택형은 74㎡와 84㎡ 두 개로 이뤄졌다.

    대보건설 관계자는 “대보건설은 지금까지 공공아파트를 포함해 약 4만2000가구 주거시설을 공급해왔다”라며 “앞으로도 대한민국 서민 주거 안정에 기여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지은 땅집고 기자
    이전 기사 다음 기사
    sns 공유하기 기사 목록 맨 위로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