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 메뉴 건너뛰기 (컨텐츠영역으로 바로 이동)

'김포-파주간 고속도로' 오는 20일 도로구역 결정 고시

  • 신태수 지존 대표

    입력 : 2019.05.17 16:57

    연장 25.45㎞, 폭원 23.4m(왕복 4차로)로 건설
    한국도로공사, 1조 2676억 원 투입 2026년 개통
    인천~김포, 서울~문산, 서울~포천간 민자노선과 연결
    올해 토지보상 예산 850억 원 → 350억 원으로 삭감

    경기 김포시와 파주시를 잇는 김포-파주간 고속도로가 도로 구역을 결정 고시하고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김포-파주간 고속도로 노선도./지존 제공
    국토교통부는 김포-파주간 고속도로는 제1공구 및 3-5 공구에 대해 도로구역 결정을 하고 이를 오는 20일자 관보에 고시한다고 17일 밝혔다.

    김포-파주간 고속도로는 서울 외곽순환선을 보완하는 제2의 순환축을 형성해 인천~김포, 서울~문산, 서울~포천간 민자노선 등과 연결하여 고속도로 네트워크망을 구축하는 사업이다. 연장 25.45㎞, 폭원 23.4m(왕복 4차로)로 건설되며 한국도로공사가 1조 2676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하여 오는 2026년 개통될 예정이다.

    이번에 도로구역 결정되는 제1공구 및 3-5공구는 오는 10월, 우선사업 구간부터 편입 토지보상을 거쳐 내년 본격적인 착공에 들어간다.

    당초 국토부는 올해 편입 토지보상 예산으로 850억 원을 배정했으나 이를 350억 원으로 삭감해 본격적인 토지보상은 내년으로 미뤄질 전망이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sns 공유하기 기사 목록 맨 위로
    닫기